총 게시물 123건, 최근 1 건
   

“공공의대 입학생 시도지사 추천은 ‘가짜뉴스’”

글쓴이 : 양경님 날짜 : 2020-09-01 (화) 18:41 조회 : 11

“공공의대 입학생 시도지사 추천은 ‘가짜뉴스’”

- “시도지사 추천은 재학생 중 장학생 선발 제도에 대한 것,
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에 대한 것 아냐”

-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좌초시키려 해선 안 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26일 “공공의대 입학생을 시·도지사 추천으로 선발한다는 것은 가짜뉴스”라며,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설립의의를 희석시키거나 좌초시키려 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날 이 의원은 성명을 내고 “국회에서 발의된 ‘공공의대 설립법’에는 학생 선발 관련 시·도지사 추천 내용이 전혀 없다”며, “이번 논란은 2018년 10월 복지부가 발표한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 상 ‘필수 공공보건의료인력 양성 및 관리’ 중 ‘시·도지사 추천에 의해 해당 지역 출신자를 선발’한다는 문장으로 발단이 된 것인데, 이는 공공의대가 아닌 ‘공중보건장학제도’ 관련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시도지사 추천은 재학생 중 장학생 선발 제도에 대한 것이지, 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에 대한 것이 아니다. 공공의대 학생 선발은 공정하게 이뤄져야 하고, 입법 과정에서 명확해질 것”이라며,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설립의의를 희석시키거나, 공공의대를 좌초시키려 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이 의원은 “복지부는 가짜뉴스에 대해 명확히 해명하고, 더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단호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 아울러 해명을 잘못해 혼란을 다시 불러서는 안 될 것”이라며, “공공의대는 코로나19 사태 같은 초유의 감염병 사태에 대비하고, 의료취약지 의료공백 해소를 위해 꼭 필요하고 한시가 급하다”고 덧붙였다.



<성명>


공공의대 입학생 시도지사 추천은 ‘가짜뉴스’

- 시도지사 추천은 재학생 중 장학생 선발 제도에 대한 것,
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에 대한 것 아냐

-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좌초시키려 해선 안 돼


공공의대 입학생을 시·도지사 추천으로 선발한다는 가짜뉴스가 돌고 있다. 복지부가 해명 과정에서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한다는 생뚱맞은 예시를 들면서 오히려 혼란을 부추긴 셈이 됐고, ‘반발이 나오니 이제 와 말을 바꾼 것 아니냐’는 의심마저 사고 있다.


국회에서 발의된 ‘공공의대 설립법’에는 학생 선발 관련 이 같은 내용이 전혀 없다. 이번 논란은 2018년 10월 복지부가 발표한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 20페이지에 있는 ‘필수 공공보건의료인력 양성 및 관리’ 중 ‘시·도지사 추천에 의해 해당 지역 출신자를 선발’한다는 문장으로 발단이 된 것인데, 이는 공공의대가 아닌 ‘공중보건장학제도’* 관련 내용이다.


 * 공중보건장학제도,「공중보건장학을 위한 특례법」을 근거로 의과대학, 치과대학, 간호대학 재학생에게 공중보건업무 종사를 조건으로 장학금을 주는 제도


시도지사 추천은 재학생 중 장학생 선발 제도에 대한 것이지, 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에 대한 것이 아니다. 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은 공정하게 이뤄져야 하고, 입법 과정에서 명확해질 것이다.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설립의의를 희석시키거나, 공공의대를 좌초시키려 해서는 안 된다.


복지부는 가짜뉴스에 대해 명확히 해명하고, 더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단호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 아울러 해명을 잘못해 혼란을 다시 불러서는 안 될 것이다. 공공의대는 코로나19 사태 같은 초유의 감염병 사태에 대비하고, 의료취약지 의료공백 해소를 위해 꼭 필요하고 한시가 급하다.

2020년 8월 26일

국회의원 이 용 호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전북 남원·임실·순창)


   

총 게시물 123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날짜
123
남원시의회 자치행정위, 2020년 위원회 활동성과와 2021년 포부- 시민들의 평범한 일상 회복과 지역경제 희망을 밝히는 의정활동 펼치겠다 -  이런 해는 없었다. 2020년은 코로나 장기화로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 되었고 기록적인 폭우와 섬진강 제방 붕괴로 시민들의 삶의 터전은 송두리째 무너졌다.  자치…
14:20
122
이환주 남원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주민이 중심이 되는 자치분권 실현 최선 -이환주 남원시장이 자치분권 2.0 시대의 개막을 응원하는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지방자치법이 전면 개정되고, 2021년 지방자치 30주년을 맞이하여 자치분권 실현에 …
01-19
121
남원시를 홍보할 전문인력은 남원시에서 우선 찾아야 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홍보전산과 내년도 예산안 심사  남원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양해석)는 지난 11월 30일부터 남원시 자치행정국 소관의 2021년도 예산안을 심사하고 있다.  남원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양해석)의 홍보전산과 소관 내년도 예…
12-07
120
“공공의대 입학생 시도지사 추천은 ‘가짜뉴스’”- “시도지사 추천은 재학생 중 장학생 선발 제도에 대한 것,공공의대 입학생 선발에 대한 것 아냐”- “가짜뉴스로 공공의대 좌초시키려 해선 안 돼”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은 26일 “공공의대 입학생을 시·도지사 추천으로 선발한다는 것은 가…
09-01
119
남원시의회 의원들, 수해복구 특별성금 기탁 - 수해 현장 방문, 피해 복구 활동에도 적극 나서 -남원시의회(의장 양희재)는 18일 오전 남원시를 방문해 8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위한 수재성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시의원 16명 전원은 이번 수해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을 위해 성금을 모으기로 결의하…
08-20
118
“남원시의회 상임위원장 선출”제8대 후반기 원구성 마쳐양희재 의장, 김종관 부의장, 김영태 운영위원장, 양해석 자치행정위원장, 윤기한 경제산업위원장, 남원시의회가 각 상임위원회 위원장을 선출하여 후반기 원구성을 마쳤다. 남원시의회(의장 양희재)가 6일 제238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재적의원 16명 전원…
07-07
117
2020. 6. 25. (목) 제237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 5분자유발언 “지역에서 획득되는 이익은 온전히 주민의 몫으로”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의 체계적 지원을 통한 지역자산화 기틀 마련 필요 남원시의회 의원 이 미 선   사랑하는 남원시민 여러분! 윤지홍 의장님과 의원 여러분! 이환주 …
06-28
116
이용호 의원, 21대 국회 제1호 법안'국립공공의대법' 대표발의!- 21대 국회 개원과 함께 총선 공약 이행 박차. 올해 반드시 통과시킬 것이용호 의원(남원·임실·순창, 재선)은 5일, 21대 국회 개원 후 제1호 법안으로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이하 ‘공공의대법’)을 대표발의했다.국립…
06-18
115
 영농폐비닐 및 농약 빈병 수거체계 개선 필요안녕하십니까?김정현 의원입니다.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산업분야의 공포가 극에 달하고 있습니다. 이른바‘코로나19 쇼크’로 기업 체감경기가 급격하게 얼어붙은 가운데 국제유가는 폭락세를 지속하며 18년 만에 최저치로 떨어졌습니다.재계에선 코로나19 팬데믹(감염병 최고 경고…
05-14
114
   #qr_code_layer { display:none; position:absolute; background-color:#fff; border:2px solid #ccc; padding:10px; width:280px; } #qr_code_layer .qr_code_google { border:5px solid #469CE0; float:left; } #qr_code_layer .qr_code_google img { width:100px; height:100px; } #qr_code_layer .qr_co…
04-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ygn21.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 / 대표전화: 070-4223-4216 / 063) 625-4216 / FAX: 063) 635-4216
주소: 우)590-985 전라북도 남원시 동충동 20-17번지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예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