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38건, 최근 0 건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추진과정~남원시의회 입장문

글쓴이 : 양경님 날짜 : 2021-09-02 (목) 22:59 조회 : 130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추진과정

남원시의회 입장문


최근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 추진과정에서 ‘남원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에 대한 명칭 문제로 시민사회가 시끄럽다.

등재신청서가 완성도 검사를 통과했다는 소식에 기뻐하고 종국에는 등재결정되리라는 기대에 모든 시민들과 함께 응원하던 우리 의원들도 시민사회의 분열에 혼란스럽다.


많은 시민단체들은 우리지역의 가야를 ‘기문국’으로 지칭한 것이 잘못되었다고 외치고 있다. ‘기문’은 「일본서기」에 등장하는 지명으로서 다른 문헌에 유사한 지명은 나올지언정 같은 이름을 찾을 수 없으며, 더 나아가 이를 남원에 비정하는 것은 일제강점기 일본학자들이 내세웠던 정한론을 계승한다는 것이 그 이유이다. 만약 이를 그대로 유네스코세계유산에 등재한다면 임나일본부설을 인정하는 것과 같은 결과가 된다고 한다. 이에 시민단체들은 신청서에서 ‘기문’을 삭제할 것을 요구하고 이것이 불가능하다면 아예 등재신청을 철회할 것을 주장하고 있다.


무릇 의회란 시민들의 의지를 대변하는 기관이지 역사적 진위를 판가름하는 기관이 될 수 없기에 시의회는 ‘기문’ 사용의 적정성에 대한 역사적 해석과 판단을 유보할 수밖에 없으며 학술영역에서 전문가와 학자들이 서로의 근거와 논리를 비평하는 것이 우선일 것이다.


다만, 남원시의회는 현재 쟁점이 되는 ‘기문’ 사용의 적정성에 대한 명확한 근거 자료가 제시되지 않고 시민들의 의구심이 해소되지 않는 상황에서 일본의 역사왜곡에 이용당할 수 있는 ‘기문’의 사용에는 신중을 기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우리 남원시의회는 현재 점증하는 논란과 갈등을 해소하는 유일한 길은 충분한 정보의 제공을 바탕으로 서로 간의 대화라고 믿는다. 남원시민 중에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 자체에 반대할 사람이 없고, 일본의 역사왜곡에 찬성할 사람도 없다는 신뢰를 바탕으로, 우리 공동체 일원 모두는 단장취의(斷章取義)를 멈추고 대화와 논의를 통해 이번 갈등을 해결해 나가야 한다.


다만, 현재의 논란을 적극적으로 해결해야 할 의무가 있는 남원시와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 추진단의 대응 방식에 우려를 금할 수 없다. 전문영역이라는 이유로 시민들의 합리적인 의구심을 해소할 노력을 전혀 기울이지 않고 있다. 아무리 전문적인 영역이라 해도 민주사회에서 시민들에게 설명의 의무가 면제되는 것은 아니다.


남원시와 추진단은 등재신청서에 ‘기문’의 기재여부, 등재추진과정에서 ‘기문’이 등장한 배경과 근거, 등재신청의 수정가능 여부 및 수정했을 때의 영향 등에 대해 시민들에게 명확하게 설명해야 한다.

또한 이 과정에서 필요하다면 강연회나 토론회 등 다양한 공론의 장을 마련하여 시민들의 공감대를 확보해야 할 것이다.


그것만이 지금의 갈등이 분열과 소모로 끝나지 않고, 도리어 우리 공동체를 오래 지속하고 강화할 수 있는 길임을 밝히는 바 이다.


2021년  9월  2일

남원시의회 의원 일동


   

총 게시물 138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날짜
138
 -남원시장 예비후보자 박종희    남원은 1인당 개인소득과 지방재정자립도 등이 전국 최하위권이고, 인구는 계속 감소하고 있다. 정부에서는 남원을 소멸 위험지역으로 지목하고 있다. 그야말로 위기다.    위기의 원인 중 핵심은 기업 유치 전략의 실패다. 남원 정치권과 남원시의 기업 유치 노…
02-28
137
3개월 인기 게시물입법과 예산을 통한 정책 혁신만이 남원 발전의 답이다!강동원 전 국회의원 제8회 남원시장 출마선언최경식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전문위원 남원시장 출마 선언[강동원 남원시장 출마선언] 남원재건 5대 절대과제 제시"남원포럼" 2080정책드림단 출범식 가져남원향교 신축년 기로연오철기박사 남원시장 출마 선…
02-11
136
 “남원을 지리산권 중추도시 및                 영호남 교류 거점도시로 육성”박종희 전,국회수석전문위원은 "남원은 인구가 계속 줄고, 경제는 침체하며, 해결하지 못한 현안은 쌓여가는 위기에 처했다. 혁신적인 인물을 통해 시대변화에 대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02-11
135
남원시의회, 2022년 사자성어“이섭대천(利涉大川)"선정 - 시민들의 뜻을 모아 코로나 극복의 의지와 희망 담아 -  남원시의회(의장 양희재)는 28일 임인년 새해의 사자성어로 ‘이섭대천(利涉大川)’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섭대천(利涉大川)’은 “큰 내를 건너면 크게 이롭다”는 뜻으로,…
12-30
134
남원시의회, 2022년도 예산 9,622억원 확정 의결 -남원시민의 한해를 책임질 예산, 촘촘하고 세밀하게 심사해-   남원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강성원)는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남원시가 제출한 2021년 추가경정예산안 및 2022년도 본예산에 대한 종합심사를 마무리 했다.2022년도 예산안 총 규모는 9,…
12-19
133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추진과정남원시의회 입장문최근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세계유산 등재 추진과정에서 ‘남원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에 대한 명칭 문제로 시민사회가 시끄럽다.등재신청서가 완성도 검사를 통과했다는 소식에 기뻐하고 종국에는 등재결정되리라는 기대에 모든 시민들과 함께 응원하던 우리 의원들…
09-02
132
- 제245회 남원시의회 임시회 -시정질문 답변자료존경하는 시민 여러분!양희재 의장님과 의원님 여러분!최근, 코로나19의 생활 속 확산과 지속되는 무더위로 염려가 많은 상황입니다.건강 유의하시기 바랍니다.2021년도 이제 하반기에 접어들었습니다.저와 일천여 공직자들은 올해를 돌아봤을 때 아쉬움이 남지 않도록 시민의 …
07-27
131
남원시의회 미래세대연구회, 청년정책 전문가 초청 강연회 개최남원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미래세대연구회(대표 한명숙)’가 8일 남원시의회 대회의실에서 청년정책 전문가인 김주영 강사를 초청하여 로컬청년정책에 대한 강연회를 진행하였다.이날 강연회는 지역 청년들과 의원,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청년을 환…
07-08
130
2021. 6. 24.(목) 11:00 제244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신중년층 일자리 발굴 및 지원정책 확대 제안사랑하는 남원시민 여러분!김종관 부의장님과 의원 여러분!이환주 시장님과 공직자 여러분!안녕하십니까?한명숙 의원입니다.100세 시대로 접어들면서 최근 「신중년」이라는 단어가 떠오르고 있습니다.신중년은 활력있게 생활하는…
06-24
129
남원시선관위, 이·통장 및 주민자치위원 대상 선거법 안내남원시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박지영)은 남원시 이·통장과 주민자치위원을 대상으로 정치인의 기부행위 상시제한 및 선거법 주요 위반사례에 대한 안내를 실시하였다.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 차원에서 남원시 선관위에서는 대면안내를 지양하고 주민자치위원회 및 이…
05-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ygn21.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 / 대표전화: 070-4223-4216 / 063) 625-4216 / FAX: 063) 635-4216
주소: 우)590-985 전라북도 남원시 동충동 20-17번지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예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