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239건, 최근 0 건
   

계묘년 새해 아침의 명언 “역사를 모르면 옷 입힌 마소와 같다

글쓴이 : 양경님 날짜 : 2023-01-22 (일) 03:46 조회 : 74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을 방문하신 여러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저는 상서로운 검은 토끼의 해 계묘년 새해 아침에 명심보감(明心寶鑑)을 읽던 중 “역사를 모르면 옷 입힌 마소와 같다.” 내용을 마음에 새기고 “전라도 천년사 바로잡기”와 역사 바로세우는 일에 흔들림없이 동참하기를 다짐하며 한 해를 시작합니다.


韓文公 曰 人不通古今이면 馬牛而襟裾니라.
한문공이 말하기를 “사람이 고금(古今)을 통하지 못하면 마소에 옷을 입혀놓은 것과 같다.”고 하였습니다. 고금의 일을 널리 배워서 아는 것은 바로 어떻게 살것인가를 아는 길잡이가 되어야 하는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개인의 부와의 영달을 위해서만 사는 것 같습니다. 올해는 온 국민들이 옷을 입혀놓은 말이나 소와 다름 없는 삶을 살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차례상을 준비하며 한해를 시작해 봅니다. 

   

총 게시물 23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삶이 주는 느낌은 마음입니다. 살아가는 이야기는 우리들의 사람의 풍경입니다. 양경님을 사랑하는 많은 주위의 사람들의 이야기 그속에서 아름다운 인간 냄새나는 정이 오갈것입니다. 스치는 이야기, 느낌이 있…
관리자 03-08 3204
239
    흉터는 나의 삶의 증거가 되었다   개인적으로 지난 8월 한 달은 너무너무 힘들었다. 극성을 부리는 무더위에 나만 힘든 것은 아니었으리라 생각한다.이제는 다 나아 흉터만 남았지만 팔에 화…
양경님 09-01 5
238
전라도 천년사 페기가 답이다9월은 역사적으로 아주 중요한 달입니다.전라도 천년사는 폐기되어야 하고 남원 유곡리두락리 가야고분군은 세계유산으로 등재 되는 데 등재신청서에 일본서기를 인용한 남원의 기문국…
양경님 09-01 16
237
나이가 들어도 다 예뻐지고 싶은 것은 인간의 본능이다.어르신이 주말에 파마를 하셨다고 좋아 하신다. 난 너무너무 에쁘다고 공감해 드렸다. 오늘 은 안경을 맏추러 시내를 가야 하는데 9시30분 버스를 타고 가신다…
양경님 08-21 23
236
 형제들의 모임을 다녀와서그동안 코로나 때문에 중지했던 형제들의 모임이 재개되었다. “엄마 아빠가 죽고 없어도 형제간에 우애 있게 살라”고 하셨던 부모님의 뜻을 받들어 아직까지는 우애있게 살고 있는 …
양경님 08-06 43
235
사랑하는 조카가 입대를 했다.운동도 잘하고 야무지지만 그래도 걱정이 된다.피할 수 없으면 즐겨야 한다.제일 힘든 것이 인간관계다. 좀 손해본다 하고 임해라.또 모든일에 솔선수범하며 내 가족 내가 지킨다는 심…
양경님 07-24 11
234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을 방문하신 여러분!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저는 상서로운 검은 토끼의 해 계묘년 새해 아침에 명심보감(明心寶鑑)을 읽던 중 “역사를 모르면 옷 입힌 마소와 같다.” 내용을 마음에 …
양경님 01-22 75
233
국회는 하루 빨리 남원국립의전원법 통과하라!국회의원들의 극단적인 이기심!과연 국민들을 위한 국회의원들 맞나요?4년 넘게 남원국립의전원법 발목 잡고 남원시민들을 농락하고 있는 정부와 국회의원들은 남…
양경님 11-22 64
232
     가만히 앉아서 빼앗길수는 없습니다. 그래서 하소연 합니다.    종전 서남대 의대 정원 49명은 남원 몫입니다.    남원 몫을 활용해서 설립하려는 남원공공의대(국립…
양경님 11-21 68
231
화신사이버대학에서 한국어교사자격증을 취득하기 위해 시작한 공부가 마지막 학기다. 어제 실습과목 중  모의수업을 줌으로 했다 바쁘다 보니 제대로 준비를 못해 아쉬움이 있다. 인생 사는 것이 시간과 경주…
양경님 11-21 64
230
오늘(2022.06.26.일 오전11시)은 경주에 살고 있는 사돈이 6.1 지방선거의 아픈 상처를 위로 해 주고자 함양에서 만남을 제안하였다. 아들 며느리와 함께 지리산에 있는 서암정사 벽송사등을 둘러보고 천연기념물로 …
양경님 06-27 13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www.ygn21.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 / 대표전화: 070-4223-4216 / 063) 625-4216 / FAX: 063) 635-4216
주소: 우)590-985 전라북도 남원시 동충동 20-17번지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예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