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20건, 최근 0 건
 

‘너무’라는 말, ‘예쁘다’ 앞에 쓰지 말아야

글쓴이 : 양경님 날짜 : 2019-12-13 (금) 20:14 조회 : 14
‘너무’라는 말, ‘예쁘다’ 앞에 쓰지 말아야


김영조 기자 pine9969@hanmail.net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얼마 전 한 텔레비전 프로그램을 보다가 답답한 생각이 든 적이 있습니다. 그건 출연자들이 “너무 예뻐요.”처럼 “너무”라는 말을 마구잡이로 쓰고 있었고, 더 기가 막힌 것은 말글살이의 표본이 되어야 할 아나운서도 “너무 앙증맞죠?”라고 하는 것이었습니다. “너무”라는 말을 말광(사전)에서 찾아보면 “너무 : 【어찌씨(부사)】 정도나 한계에 지나치게.”라고 되어 있지요. 예문으로는 “할 일이 너무 많다.”, “너무 걱정하지 마라”, “장소가 너무 멀다.”라고 나옵니다. 

긍정적인 말 앞에 쓰는 어찌씨는 "너무"가 아니라 "정말, 매우, 아주" 같은 긍적적인 말들을 써야 한다(그림 이무성 작가)

▲ 긍정적인 말 앞에 쓰는 어찌씨는 "너무"가 아니라 "정말, 매우, 아주" 같은 긍적적인 말들을 써야 한다(그림 이무성 작가)

 

그렇다면 ‘예쁘다, 앙증맞다’ 따위 긍정적인 말 앞에 어찌씨 “너무”를 쓰면 그 말뜻은 예쁘고 앙증맞아서 좋지 않다는 뜻으로 풀이될 수 있습니다. “너 오랜만에 보니까 너무 예뻐졌다.”라고 하면 결국 “예뻐져서 안 좋다.”라는 뜻이 되어 비아냥거리는 말로 들릴 수 있지요. 물론 “개떡같이 말해도 찰떡같이 알아들어라.”라고 하면 할 말이 없지만 어쨌든 학교에서 국어를 12년 이상 배운 사람들로서 “너무”라는 말을 함부로 쓸 일은 아닙니다.

2008년 이명박 정부가 들어서기 직전 이경숙 당시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이 “미국에서 오렌지라고 말하면 아무도 못 알아듣는다, ‘어륀지’라고 해야 알아듣는다”라고 하여 논란이 된 적이 있습니다. 우리 사회가 그렇게 영어 쓰는 일에는 신경을 쓰면서 정작 우리말 쓰는 일에는 대수롭지 않게 생각합니다. 말글은 쓰는 사람의 품격을 말해줍니다. 시정잡배가 쓰는 말을 한다든지, 욕설을 섞어 말을 한다든지 하면 어찌 그 사람을 교양 있는 사람이라고 할 수 있을까요? 우리가 교양인들이라면 남의 나라말인 영어가 아니라 우리말 쓰기에 좀 더 신경을 써야 할 것입니다.


 

총 게시물 2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
‘너무’라는 말, ‘예쁘다’ 앞에 쓰지 말아야김영조 기자 pine9969@hanmail.net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얼마 전 한 텔레비전 프로그램을 보다가 답답한 생각이 든 적이 있습니다. 그건 출연자…
양경님 12-13 15
19
DIV.autosourcing-stub { display:none } DIV.autosourcing-stub-extra { position:absolute; opacity:0 } #mw_basic #mw_basi…
양경님 02-16 38
18
김삼의당과 따숨의 갈 길2015해 들겨울달 스무엿새 낫날 요즘 남원에서는 김삼의당에 대한 재조명이 활발하다. 지난해는 김삼의당에 대해 세미나가 열렸었고 올해는 학술포럼이 열렸다. 남원시가 앞장서서 그 일을 …
양경님 12-22 75
17
    郎君去後音塵絶  낭군님 떠난 뒤에 소식마저 끊겼는데    獨宿靑樓芳草節  봄날 청루에서 홀로 잠들어요     燭盡紗窓無限啼  촛불 꺼진 창가에서 끝없이 …
양경님 09-18 223
16
<신한국문화신문=김영조 기자>   “木梳梳了竹梳梳 얼레빗으로 빗고 나서 참빗으로 빗으니   亂髮初分蝨自除 얽힌 머리털에서 이가 빠져 나오네.    安得大梳千萬尺 어쩌면 천만 길…
양경님 02-16 394
15
남원 지리산 천년송을 향하며
양경님 02-13 346
14
방금 우체부께서 놓고간 우편물 중에 남원시에서 발행된 "사랑의 도시 건강한 남원"이라는 남원시 소식지를 놓고간다. 이곳 저곳을 들추면서 동학관련 글과 그 앞의 "밤이면 횃불들고 게-물고기 잡던 곳"이란 제하…
양경님 12-25 883
13
청운지역아동센터 아이들과 스파이더맨 영화를  보고 왔습니다
양경님 10-26 631
12
황포돛을 단 소금배가 요천에 띄워졌다. 소금배가 다니던 요천 나루터를 재현하기 위해 승월교와 춘향교 중간 지점에 소금을 싣고 운행하는 나룻배를 재현하였다. 인근에는 요천나루터의 유래와 소금배를 띄운 배…
양경님 10-23 792
11
시내권에서 일을 보다가 시계를 보니 벌써 오후7시다. 부랴부랴 자원봉사대학에 참여하고자 차를 몬다. 7월 29일 (화) 19;00  자원봉사대학의 강의가 시작되었다. 다행이 들어서자 마자, 막 시작하여 …
양경님 07-31 827
10
남원시 자원봉사 할인가맹점 1호점 협약식 가져   남원시 자원봉사센터는 자원봉사자의 자긍심 고취와 자원봉사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기존 포상 등의 보상에서 간접적 경제 보상으로 확대하고자 관내 소…
양경님 08-14 1266
9
사회발전과 함께 우리사회가 변화를 가져오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은 높아지고 있으며, 이로 인해 웰빙에 대한 인식확산이 국민적관심사로 떠올랐다, 특히 지리산둘레길, 제주도올레길 등이 국민적 관심으로 떠오…
요천가람 08-09 1117
8
더불어 잘사는 따뜻한 남원 만들기 민관이 함께....   남원시에서는 2012.7.31.오전11시 남원시청 2층 회의실에서 남원시민의 이익을 도모하고 더불어 잘 사는 아름다운 남원 공동체 건설을 목적으로 설립된…
양경님 08-02 1182
7
남원 지리산 둘레길 - 이야기꾼과 함께 걸어요 편집실 08-02 16:45 | VOTE : 0 남원시는 이야기가 묻어나는 지리산둘레길 남원구간에 대해 둘레길을 찾아온 관광…
양경님 08-02 1427
6
운봉 비전마을 편집실 07-11 18:32 | VOTE : 7 ‘비(碑) 앞(前)에 있는 마을’ 마을의 이름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비전마을은 황산대첩비가 세워지고 이 비…
양경님 07-23 1395
5
장마로 인해 물이 불어육모정 계곡  구룡폭포의 물결이 거치르기만 하다.
요천가람 07-19 909
4
.
양경님 07-19 964
3
10여년전 신계리마애여래좌상을 찾았습니다.사실 그저 마애불을 본다는 것 외엔 별다른 의미를 갖지 않았던 기억이 납니다.그런데 저만치 보이는 불상을 보고는 앞이 확트이는 듯한 느낌을 받은 기억이 납니다. 그리…
양경님 07-19 848
2
  절경이 굽이치는 계곡 뱀사골   휴식과 인정, 그리고 체험이 있는 마을 달오름마을 고려말 이성계가 어두운 그믐밤에 달을 끌어올려 왜구를 소탕했다는 전설이 전해 내려오…
양경님 07-18 1408
1
 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권 3개 사무소(지리산, 지리산북부, 지리산남부)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하여 지리산을 대표하는 계곡을 추천하고 가족과 함께 하기에 좋은 야영장과 생태탐방 프로그램을 소…
양경님 07-18 1426
 
Copyright ⓒ www.ygn21.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상호(법인)명: 지리산과 섬진강 세상 / 대표전화: 070-4223-4216 / 063) 625-4216 / FAX: 063) 635-4216
주소: 우)590-985 전라북도 남원시 동충동 20-17번지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박예슬